자유게시판

80년대 카레이싱

강간두3 0 271
                           

16029102758389.gif

16029102761381.gif

16029102765395.gif

16029102768904.gif

16029102771862.gif

16029102774778.gif

16029102780938.gif

16029102783588.jpeg

16029102787696.jpeg

1602910279274.jpeg

 

 

 

80년대 중반 전설의 'WRC Group B' Group B는 차량 개조에 거의 제한을 두지 않은 상황

 

이러다 보니 공차중량 1톤 미만의 차체에 500마력을 넘나드는 엔진출력을 가진 괴물들이 레이스에 투입되었는데, 

타막(포장된 도로)보다 접지력이 훨씬 떨어지는 그레블(자갈로 된 도로)에서도 제로백 3초 미만의 무시무시한 성능을 보였지만 동시에 인간의 한계를 넘어서는 컨트롤을 요구하는 그야말로 미친 차량들의 시대가 열렸습니다.

 

거기다 당시 극성적인 팬들과 사진을 건지려는 기자들 때문에 '한 순간에 살인자가 될 수도 있는' 드라이버들의 긴장감은 엄청났다고 합니다. 온 몸 전체가 땀으로 젖는건 당연하고 두통을 호소하는 드라이버들이 한 둘이 아니었다고 합니다. 

 

실제로 사고나서 사람들 죽고 난 이후에 Group B는 폐지되었고, 관람객 펜스 안전규정이나 개조 제한 조항도 생겼습니다.

0 Comments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